‘주간’ 선미와 청하가 만났다…’보름달’ 최초 공개

[텐아시아=장동곤 인턴기자]
사진제공=MBC에브리원

사진제공=MBC에브리원

가수 선미와 청하가 만났다. 오는 23일 방송되는 MBC 에브리원 예능프로그램 ‘주간아이돌’을 통해서다.

선미와 청하는 ‘주간아이돌’에서 선미의 노래 ‘보름달’의 안무를 맞춰볼 예정이다. 첫 만남이지만 남다른 호흡을 자랑해 주위의 감탄을 얻었다고 한다.

특히 청하는 “집에서 열심히 연습했다”며 선미의 곡 ’24시간이 모자라’와 ‘보름달’의 안무를 완벽하게 소화했고, 선미는 “정말 잘한다”고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장동곤 인턴기자 jd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