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만세’ 이시언 “박진주와 연기, 웃음 참느라 NG”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SBS 수목드라마 '다시 만난 세계'에 출연중인 배우 이시언과 박진주

SBS 수목드라마 ‘다시 만난 세계’에 출연중인 배우 이시언과 박진주

 

SBS 수목드라마 ‘다시 만난 세계'(극본 이희명, 연출 백수찬 김유진)에 출연 중인 배우 이시언이 “박진주와의 촬영 때는 웃음참느라 NG(No Good)가 난다”고 털어놨다.

이시언은 ‘다시 만난 세계’에서 경찰인 신호방 역을 맡았다. 박진주는 요가강사 홍진주를 연기한다. 두 사람 모두 해성 역의 여진구와 친구 사이로 자주 만나며 이야기를 이끈다.

특히 호방, 진주가 등장하는 장면에서 시청자들의 웃음이 터진다. 지난달 27일 방송에서 호방은 정원(이연희)의 집에서 샤워하고 나온 진주의 알몸을 목격했다. 이후 진주에게 따귀를 맞은 호방의 모습은 큰 웃음을 선사했다.

이시언은 “박진주와는 서로 얼굴만 봐도 웃음이 나온다. 진지한 연기나 심지어 따귀를 맞는 장면에서도 웃음이 터져 NG가 난다”고 설명했다. ‘다시 만난 세계’의 관계자 역시 “극중 이시언, 박진주는 남다른 연기 호흡으로 극에 재미를 더하고 있다”고 말했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