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뮤지 “절친 탁재훈, 엄마보다 더 엄마 같은 존재”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사진=MBC '라디오스타'

사진=MBC ‘라디오스타’

MBC 예능 프로그램‘라디오스타’에 출연한 UV 뮤지가 탁재훈에 대해 “엄마보다 더 엄마 같은 존재”라고 밝혔다.

오는 23일 방송될 ‘라디오스타’는 ‘친구 따라 라스 간다’ 특집으로 백지영-쿨 유리-탁재훈-UV 뮤지가 게스트로 출연한다.

뮤지는 최근  녹화에서 탁재훈에게 고마운 마음을 드러냈다. 두 사람은 띠동갑이 넘는 나이 차이에도 끈끈한 우정을 자랑하는 절친 사이. 뮤지는 탁재훈에게 도움을 받았던 일화를 공개하고 탁재훈의 성대모사까지 해 큰 웃음을 줬다.

하지만 뮤지는 탁재훈의 ‘1+1’ 출연 전략에는 불만을 토로했다고. 뮤지는 자신과 ‘1+1’ 전략으로 예능 동반 출연을 추진하는 탁재훈의 시도를 폭로하며 “방송을 같이 하고 싶진 않아요”라고 폭탄 발언을 했다. 그러나 이내 뮤지는 ‘1+1’ 출연에 대한 진짜 속내를 고백하며 진한 우정을 드러냈다.

‘라디오스타’는 오는 23일 오후 11시 10분에 방송된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