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TBC의 힘”…보도·예능·드라마 나란히 호평 행진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품위있는 그녀 황남희 이정헌 앵커(왼쪽부터) (1)

JTBC의 보도-드라마-예능 프로그램들

 / 사진제공JTBC

JTBC의 8월 셋째 주는 뜨거웠다. 보도·예능·드라마 등 각 부문 별로 가시적인 성과를 내며 채널의 위상을 높인 것.

최근 한국기자협회 소속 기자들을 대상으로 한 설문조사 결과 JTBC는 ‘가장 신뢰하는 매체’와 ‘영향력 있는 언론사’ 부문에서 모두 1위를 차지했다. 기자협회가 실시한 역대 조사 중 한 언론사가 두 부문에서 1위를 차지한 건 처음이다.

이 같은 결과가 발표된 8월 셋째 주부터 JTBC는 아침뉴스 ‘아침&’과 주말 ‘뉴스룸’의 개편을 시도했다. ‘아침&’은 지난 14일부터 30분 앞당긴 오전 7시에 방송을 시작한다. 도쿄 특파원을 마치고 돌아온 이정헌 기자가 투입돼 황남희 앵커와 호흡을 맞추고 있다.

주말 ‘뉴스룸’에는 ‘팩트체크’의 진행자였던 김필규 기자가 앵커로 들어가 이지은 앵커와 진행을 맡고 있다. 진행자는 물론 보도 방식 등에도 변화를 줘 개폇 첫 주간에 시청률 역시 상승했다.

지난 19일 종영한 드라마 ‘품위 있는 그녀'(극본 백미경, 연출 김윤철)와 예능 프로그램 ‘효리네 민박’도 10.0%대의 시청률을 기록하며 선전했다. ‘품위 있는 그녀’의 최종회는 12.7%(닐슨코리아 수도권 유료가구)라는 높은 시청률을 기록했다. 굿데이터 코퍼레이션 8월 셋째 주(8월 14일~8월 20일) TV 화제성 조사에서 드라마 부문 1위를 차지하기도 했다. ‘효리네 민박’ 역시 지난 20일 방송으로 11.1%의 시청률을 기록하며 인기를 입증했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