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밤도깨비’ 이수근, 재미+미션 두 마리 토끼 모두 잡은 ‘프로 깨비’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JTBC '밤도깨비' 이수근 / 사진=방송화면 캡처

JTBC ‘밤도깨비’ 이수근 / 사진=방송화면 캡처

이수근이 ‘밤도깨비’들을 미션 성공의 길로 이끌었다.

지난 20일 방송된 JTBC ‘밤도깨비’에서 이수근은 북한산 수영장에 입장해 미끄럼틀을 1등으로 타는 미션을 받았다. 이수근은 ‘밤도깨비’ 멤버들, 게스트 최정원과 함께 유쾌하게 밤을 지새우며 미션에 임했다.

이수근은 최정원과의 인연을 이야기하며 그가 편안하게 ‘밤도깨비’에 녹아들 수 있도록 도와줬다. 정형돈과는 90년대 유머를 주고받으며 ‘깔깔유머’ 퀴즈를 냈다. 막내들에게도 질문을 던지는 등 이수근은 본인은 물론 다른 멤버들의 분량까지 챙기는 살뜰한 모습을 보였다.

특히 이날 방송에서 이수근은 B급 새벽 감성의 유쾌함뿐만 아니라 미끄럼틀 타기 미션의 1등 공신으로까지 활약했다. 그는 수영장 입수시간 직전 몰려든 아이들로 인해 미션이 실패할 수도 있다고 생각해 근처의 아이들을 마치 피리부는 사나이처럼 불러 모은 뒤 노래와 율동을 가르쳐줬다.

이수근은 미니 레크리에이션 시간을 가지며 아이들에게서 폭발적인 반응을 이끌어 냈다. 그의 활약으로 밤도깨비 멤버들은 수월하게 수영장 안에 위치한 미끄럼틀에 차례로 오르며 미션에 성공할 수 있었다.

이수근은 프로그램 전체를 꿰뚫어보며 멤버들이 제 역할을 할 수 있도록 도와줬고 동시에 주어진 미션을 완수하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모습을 보였다. ‘프로 밤도깨비’ 이수근이 앞으로 또 어떤 활약상으로 미션 완수에 나서게 될 지 관심이 쏠린다.

이수근이 출연하는 ‘밤도깨비’는 매주 일요일 오후 6시 30분에 방송된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