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선미, 21일 남편상…사고로 숨져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배우 송선미/사진제공=제이알이엔티

배우 송선미/사진제공=제이알이엔티

배우 송선미가 남편상을 당했다.

송선미의 남편 고 모씨는 21일 오전 서울 서초동 모처에서 피를 흘린 채 발견됐다. 인근 서울 성모병원으로 이송했으나 끝내 숨졌다. 경찰은 고 씨와 싸운 남성을 체포해 정확한 사건 경위를 조사 중이다.

송선미 남편의 빈소는 서울성모병원장례식장에 마련될 예정이다.

송선미는 2006년 3살 연상의 영화 미술감독 출신 고 씨와 결혼했다. 1년 열애 끝에 결혼했으며 2015년 딸을 낳았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