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TBC ‘뭉쳐야 뜬다’ 서장훈, “새로운 사람 만나기 겁나요”

[텐아시아=황영진 기자]
JTBC ‘뭉쳐야 뜬다’ 서장훈 속마음 고백 / 사진제공=Jtbc

JTBC ‘뭉쳐야 뜬다’ 의서장훈./ 사진제공=Jtbc

 

JTBC ‘패키지로 세계일주-뭉쳐야 뜬다’(이하 ‘뭉쳐야 뜬다’)의 서장훈이 “결혼 이야기가 나오는 게 걱정된다”며 “상대방 집안에서 나를 좋아할지 자신이 없다”고 고백했다.

제작진에 따르면 서장훈은 오는 22일 밤 10시 50분에 방송되는 ‘뭉쳐야 뜬다’에서 캐나다 여행을 함께 떠난 개그맨 김용만에게 속마음을 털어놓으면서 이같이 말한다.

두 사람은  캐나다로 머나먼 패키지 여행을 함께 속마음을 털어놓을 만큼 가까워진다. ‘돌싱(돌아온 싱글)’서장훈은 큰형님 김용만에게 “누구와 만난다는 것이 이제는 부담스럽다”며 새로운 사람을 만나 다시 결혼하는 데 대한 현실적인 고민까지 털어놓았다.

서장훈의 이야기를 진지하게 들어주던 김용만은 “지내볼수록 참 괜찮은 사람이다. 분명 좋은 사람을 만나게 될 것”이라는 위로의 말과 함께 인생 선배로서 따뜻한 조언을 아끼지 않았다.

서장훈의 속마음을 보여주는 ‘뭉쳐야 뜬다’는 오는 22일 밤 10시 50분에 방송된다.

황영진 기자 gagjinga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