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골경찰’ 최민용, 개를 잡는 완벽한 방법

[텐아시아=장동곤 인턴기자]
사진제공=MBC에브리원

사진제공=MBC에브리원

배우 최민용이 21일 오후 방송되는 MBC 에브리원 예능프로그램 ‘시골경찰’에서 개 가출 신고를 받고 ‘열혈 경찰’로 활약한다.

최민용은 그간 용담치안센터에서 근무하며 위험한 일에도 적극 나서며 임무를 수행했다. 특히 자동차 사고를 당한 고라니 사체를 손으로 직접 옮기거나, 피서지에서 위험한 행동을 하는 시민에게 쓴소리를 아끼지 않았다.

‘시골경찰’에서 그의 활약은 계속된다. 평소와 다름없이 근무를 시작한 그는 집 나간 개를 잡아달라는 할머니의 요청에 해결사로 나섰다

정확한 정황을 확인하기 위해 할머니 집을 방문한 최민용은 문제의 개를 목격했다. 거침없이 다가갔지만 갈수록 도망치는 개들 때문에 접근이 쉽지 않았다. 결국 최민용은 특단의 조치를 내렸고, 그의 빠른 대처 능력으로 사건은 마무리됐다.

장동곤 인턴기자 jd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