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타보이즈’, 日 공략 나선다…찬성·니엘·타쿠야가 뭉쳤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뮤지컬 '알타보이즈' 포스터 / 사진제공=㈜신스웨이브

뮤지컬 ‘알타보이즈’ 포스터 / 사진제공=㈜신스웨이브

뮤지컬 ‘알타보이즈’가 일본 공략에 나선다.

‘알타보이즈’는 힘든 이들을 음악으로 구원하기 위해 뭉친 5인조 보이그룹의 이야기다. 열정적인 노래와 화려한 퍼포먼스가 돋보인다. 오는 25일부터 27일, 9월 15일과 16일 일본 도쿄 마이하마 엠피씨어터에서 공연할 예정.

이 작품은 2004년 ‘뉴욕 뮤지컬 씨어터 페스티벌 (NYMF)’에서 최고의 화제작으로 선정된 이후 2005년 브로드웨이에 입성했다. 2006년 국내에서는 배우 주원과 김무열, 김태우, 이지훈 등이 출연하며 인기를 얻었고 일본에서도 2009년부터 현재까지 꾸준히 공연되고 있다.

K-뮤지컬 전문 제작사 ㈜신스웨이브는 “‘알타보이즈’는 일본에서 높은 인지도를 가진 작품이다. 수준 높은 퍼포먼스를 선사하는 한류 스타의 장점을 갖춘 뮤지컬이자 일본 관객들이 열광하는 K-뮤지컬의 특징을 갖췄다”고 설명했다.

이번 일본 공연에는 그룹 2PM 찬성과 틴탑 니엘, 크로스진 타쿠야, 마이네임 세용 등이 출연한다. 이외에도 뮤지컬 배우 한상욱, 박진상도 힘을 보탠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