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열음, SBS 플러스 드라마 ‘애간장’ 주연 확정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이열음 / 사진제공=열음엔터테인먼트

이열음 / 사진제공=열음엔터테인먼트

배우 이열음이 SBS 플러스 드라마 ‘애간장’에 주연으로 캐스팅됐다.

이열음의 소속사 열음엔터테인먼트는 21일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이열음이 ‘애간장’에 주연으로 출연한다고 밝혔다.

‘애간장’은 판타지 추리 로맨스다. 첫사랑을 놓치고 10년간 잊지 못하는 남자가 10년 전으로 돌아가 과거에 짝사랑하던 여자와 엮이며 펼쳐지는 운명과의 한판 승부 이야기다.

이열음은 지성과 미모를 다 갖춘 한지수 역을 맡았다. 한지수는 겉으로는 당당하지만 어릴 적 가진 큰 상처로 아픔을 감추며 살아가는 캐릭터다. 사랑을 쟁취하기 위해 거침없이 대시하기도 한다.

이열음은 드라마 ‘고교처세왕’‘이혼 변호사는 연애중’‘마을 – 아치아라의 비밀’‘몬스터’, 영화 ‘더 킹’ 등 TV와 스크린을 종횡무진하며 다채로운 연기를 보여줬다.

‘애간장’은 8월 말 첫 촬영을 시작하며 오는 12월에 SBS 플러스에서 방영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