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서진 “‘품위녀’, 내 인생 가장 기억에 남는 작품”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세번걸이엔터테인먼트

/사진=세번걸이엔터테인먼트

배우 유서진이 지난 19일 종영한 JTBC 금토드라마 ‘품위있는 그녀’(극본 백미경, 연출 김윤철) 종영 소감을 전했다.

유서진은 21일 “예상했던 것보다 더 폭발적으로 좋아해주셔서 정말 행복하고 감사하다. ‘품위있는 그녀’가 내 인생에 가장 기억에 남는 작품으로 또 한 번 자리매김할 것 같다는 생각이 든다”고 말했다.

이어 “연기자로서의 모습보다 시청자 입장에서 같이 보면서 즐길 수 있었던 작품이었던 것 같다”며 “감독님과 작가님, 동료 배우들 정말 감사드리고 연기자 유서진의 이름도 많이 기억해주셨으면 좋겠다”고 덧붙였다.

또 유서진은 “다음 작품에서 다른 모습으로 나왔을 때 저 배우가 ‘품위있는 그녀’의 그 배우였지 할 수 있도록 더 많이 노력하는 연기자의 모습 보여드릴 테니 앞으로도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요청했다.

유서진은 ‘품위있는 그녀’에서 성형외과 원장 장성수(송영규)의 아내이자 남다른 패션 센스의 소유자 차기옥 역을 맡았다. 차기옥은 화려한 외모와 달리 자식에 얽힌 가슴 아픈 비밀도 가진 인물이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