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리네 민박’, 휴식 끝… 새 손님 맞이 시작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사진=JTBC '효리네 민박' 방송화면

사진=JTBC ‘효리네 민박’ 방송화면

JTBC 예능 프로그램 ‘효리네 민박’에 커플이 등장했다.

20일 방송된 ‘효리네 민박’에서는 새로운 민박 손님들이 찾아왔다.

먼저 민박을 찾은 손님은 부부. 아이유는 “어떡해요. 저 너무 외로워서”라고 우울하게 말하며 이내 손님을 맞이했다. 아이유는 “신혼여행이세요?”라고 물었고 부부는 “아뇨. 그냥”이라고 답했다.

이어 부부는 직접 담은 과일청을 이효리에게 선물했다. 이효리는 “결혼한 지 얼마나 됐나? 아이는 있나?”라고 물었고 부부는 “2년 됐다”며 “아이도 있는데 부모님에게 맡기고 왔다”고 답했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