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퍼맨이 돌아왔다’ 대박 “우린 친구니까”..빛나는 의리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 방송화면 캡처

사진=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 방송화면 캡처

축구선수 이동국의 아들 대박(이시안)이 이웃집 강아지와 즐거운 한때를 보냈다.

이동국은 20일 오후 방송된 KBS2 예능프로그램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에서 “아이들이 강아지를 키우고 싶어 한다. 우연하게 이웃집 할머니가 외출을 하는데 강아지를 맡길 곳이 없다고 해서, 잠깐 우리집에 왔다”고 말했다.

대박은 유독 강아지를 살뜰히 보살폈다. 강아지와 산책을 나가 씩씩한 면을 드러냈다.

강아지에게 직접 물도 주고 산책을 즐기던 대박은 역시 강아지와 걷고 있던 이웃과도 자연스럽게 대화도 나누며 훌쩍 자란 모습을 보여줬다.

항상 누나들에게 보살핌을 받은 대박이 강아지를 보살피며 의젓한 면을 보여줘 시청자들을 흐뭇하게 만들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