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리네 민박’, 이효리·아이유가 준비한 서프라이즈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효리네 민박' / 사진제공=JTBC

‘효리네 민박’ 속 아이유(왼쪽), 이효리 / 사진제공=JTBC

가수 이효리와 아이유가 손님을 위한 특별 이벤트를 준비했다.

20일 오후 방송되는 JTBC 예능프로그램 ‘효리네 민박’에서는 휴가를 보낸 뒤 민박집 운영을 재개하는 이효리, 이상순, 아이유의 모습을 담는다.

이효리는 20대의 젊은 부부가 방문하자 그들을 위한 낭만적인 이벤트를 계획했다. 아이유 역시 설레는 마음을 숨기지 못하고 이효리를 도와 이벤트 준비에 나섰다.

손님 몰래 이벤트 준비를 시작한 이효리와 아이유는 실수를 연발하며 불안해했으나, 해결사처럼 등장한 이상순의 도움으로 이내 안정을 되찾고는 손발이 척척 맞는 찰떡 호흡을 보여줬다.

생각하지 못한 이벤트를 받은 부부 손님은 큰 감동을 표현하며 감사의 인사를 건넸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