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는 형님’ 티파니 “수영 웃기려다 이 부러져”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아는 형님' / 사진=방송 캡처

‘아는 형님’ / 사진=방송 캡처

걸그룹 소녀시대 티파니가 “수영 생일에 봉변을 당한 적이 있다”고 말했다.

19일 방송된 JTBC ‘아는 형님’에서 티파니는 형님들을 상대로 ‘나를 맞춰봐’ 게임을 진행했다. 티파니는 “수영의 생일날 웃겨주려다 봉변을 당한 적이 있다. 어떤 일일까”라며 문제를 냈다.

티파니는 “치아와 과일이 연관된 일”이라고 힌트를 줬다. 형님들은 황당한 상황극으로 웃음을 자아냈다. 그중 서장훈은 “언 블루베리에 이를 부딪혀서 이가 나갔다”라며 정답을 맞췄다.

티파니는 “생일 파티에서 바보 분장을 했는데 이가 부러졌다. 주변에선 콘셉트라고 했지만 진짜로 이가 부러진 거였다”라고 설명해 놀라움을 자아냈다. 티파니는 “이를 갈았다”라며 “수영이가 기뻐했으니 괜찮았다”고 말했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