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이즈 “지코와 협업? 상상만 해도 영광”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헤이즈(위), 우주소녀 / 사진제공=CJ E&M

헤이즈(위), 우주소녀 / 사진제공=CJ E&M

가수 헤이즈와 걸그룹 우주소녀, 보이그룹 SF9이 ‘케이콘(KCON) 2017 LA’ 컨벤션 현장을 방문해 분위기를 달궜다.

지난 18일(미국 현지시간) LA컨벤션센터는 케이콘을 찾은 글로벌 팬들로 인산인해를 이뤘다. 헤이즈는 현장을 찾아 LA 팬들과 만났다. 그는 “올라프 캐릭터 상품만 200여 개를 가지고 있다. LA 첫 방문인데 올라프가 가득한 디즈니랜드에 꼭 가보고 싶다”며 기대를 드러냈다. 팬에게 올라프 가방을 선물 받고 기뻐하기도 했다. 팬들이 헤이즈와 협업 상대로 지코를 지목했고 헤이즈는 “그 분과의 협업은 상상만 해도 영광”이라며 기뻐했다.

우주소녀는 두 번째 팬미팅 주인공으로 나섰다. 멤버들은 “미국에 처음이라 설렌다”며 환호에 힘입어 애교를 선보였다. 공연을 앞둔 우주소녀는 “케이콘을 위해 특별하고 멋진 무대를 준비했다. 여러분의 이 에너지를 내일 무대에서도 받고 싶다”고 말했다.

SF9은 케이콘 후원사인 AT&T의 윌턴 스토어를 방문했고, 클럽 케이콘 무대에 올라 공연을 펼쳤다. 또한 케이콘 출연 가수 대표로 LA 최대 방송사 KTLA와 인터뷰를 진행했다.

종합 콘텐츠 기업 CJ E&M이 미국 로스앤젤레스 컨벤션센터와 스테이플스센터에서 개최하는 케이콘은 현지 시간으로 오는 20일까지 이어진다. 갓세븐·걸스데이·빅스·세븐틴·슈퍼주니어 D&E·아스트로·우주소녀·워너원·카드·헤이즈·NCT127·SF9·김태우·오마이걸 등이 출연한다. 오는 31일 Mnet ‘엠카운트다운’을 통해 전파를 탄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