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스케’ 백지영, 댄싱퀸이 돌아왔다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유희열의 스케치북' 백지영 / 사진제공=KBS

‘유희열의 스케치북’ 백지영 / 사진제공=KBS

가수 백지영이 KBS2 ‘유희열의 스케치북’에서 댄싱퀸의 면모를 과시한다.

백지영은 19일 방송되는 ‘유희열의 스케치북’에서 ‘내 귀에 캔디’ 무대를 꾸민다. 지난 18일 백지영과 그의 매니저가 함께 한 특별무대 영상이 먼저 공개돼 눈길을 끌었다.

영상 속 백지영은 춤 실력을 과시하던 중 구두까지 벗으며 맨발 투혼을 펼쳤다. 이는 백지영이 모든 노래를 마치자 아쉬워하는 관객들을 위해 즉석으로 꾸민 무대다.

백지영, 마이틴 송유빈, 한동근, 범주, 로꼬, 그레이, 카드(K.A.R.D)가 출연한 ‘유희열의 스케치북’은 밤 12시에 방송된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