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품위녀’ 김희선, 정상훈에 “김선아 집에 들인 것 미안해”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JTBC '품위녀' 방송 캡쳐

/사진=JTBC ‘품위녀’ 방송 캡쳐

JTBC 금토드라마 ‘품위있는 그녀’(극본 백미경, 연출 김윤철)의 김희선이 정상훈에게 사과했다.

19일 방송된 ‘품위있는 그녀’에서는 안재석(정상훈)이 우아진(김희선)에게 전화를 걸어 박복자(김선아)를 죽였다고 자수한 안재구(한재영)를 언급하며 눈물을 흘렸다.

우아진은 “자수했잖아. 정상참작 될 거야. 내일은 내일의 태양이 떠. 내가 미안해”라고 되레 사과했다.

이어 “그 사람을 그 집에 들이지 말았어야 했는데. 미안해. 당신한테 그 화가를 소개한 것도 그 사람을 아버님한테 소개한 것도”라며 눈물을 흘렸다.

이에 정상훈은 “그건 당신 잘못 아니야. 선택한 사람들 잘못이지”라며 우아진을 위로했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