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동·써니·에디킴, ‘2017 눈덩이 콘서트’ 합류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2017 눈덩이 콘서트' 포스터 / 사진제공=‘눈덩이 프로젝트’

‘2017 눈덩이 콘서트’ 포스터 / 사진제공=‘눈덩이 프로젝트’

그룹 슈퍼주니어 신동, 소녀시대 써니, 싱어송라이터 에디킴이 ‘2017 눈덩이 콘서트’에 참석한다. 이로써 윤종신, 하림, 조정치, 장재인, 박재정, 에디킴, 자이언트핑크, 퍼센트, 레드벨벳, NCT 드림 등과 함께 초대형 콘서트를 꾸미게 됐다.

‘2017 눈덩이 콘서트’는 29일 오후 8시 서울 예스24 라이브홀에서 개최된다. 지난 3일 예매 사이트가 열리자마자 매진을 화제를 모았다.

‘2017 눈덩이 콘서트’는 SM과 미스틱의 합작 예능 ‘눈덩이 프로젝트'(CP 여운혁, 연출 이예지 김동욱)의 일환으로 열린다. 박재정과 마크가 결성한 ‘스노우 브로’가 합동 무대를 선보이고, 레드벨벳은 윤종신의 ‘환생’을, 장재인과 자이언트핑크, 퍼센트는 레드벨벳의 ‘덤덤(Dumb Dumb)’을 리메이크한다. 이 외에도 SM과 미스틱 아티스트들이 함께 준비한 히든 무대, ‘눈덩이 프로젝트’의 비하인드 스토리 등이 공개된다.

이번 공연은 신동이 MC이자 연출자로 나선다. ‘눈덩이 프로젝트’ 측은 “풍성한 라인업으로 ‘눈덩이’ 팬들에게 특별한 추억을 선사할 예정”이라고 자신했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