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강배달꾼’ 채수빈, 미녀배달꾼이 한강에 떴다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주) 지담

/사진=(주) 지담

KBS2 금토드라마 ‘최강 배달꾼’(극본 이정우, 연출 전우성)의 채수빈이 한강에 떴다.

‘최강 배달꾼’ 측은 18일 이단아(채수빈)가 한강 이곳저곳 전단지를 돌리며 열심히 움직이고 있는 모습이 담긴 스틸컷을 공개했다. 이단아가 손님에게 배달 음식을 꺼내며 환하게 미소 짓고 있다.

극중에서 채수빈은 백공기(김기두)와 맞먹는 합기도 실력을 뽐내고 자살 시도를 하려던 오진규(김선호)를 구하는 등 당찬 이단아 역을 맡았다.

제작사에 따르면 이단아가 한강공원으로 향한 이유는 최강수(고경표)의 한 가지 제안 때문이라고. 두 사람에게 어떤 일이 생긴 것인지, 이단아가 왜 한강공원으로 향했을지 호기심이 증폭된다.

‘최강 배달꾼’ 5회는 오늘(18일) 오후 11시에 방송된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