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틀 송혜교’ 유시아, 에이프로엔터와 전속계약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유시아 / 사진제공=에이프로엔터테인먼트

유시아 / 사진제공=에이프로엔터테인먼트

신인 배우 유시아가 가수 웨일과 배우 정휘 등이 소속된 에이프로엔터테인먼트로 이적했다.

21일 에이프로엔터테인먼트 측은 “무한한 가능성과 뛰어난 연기력을 가진 배우 유시아와 전속 계약을 체결하게 됐다”고 밝혔다.

‘리틀 송혜교’로 불리며 새롭게 떠오르고 있는 유시아는 지난 2012년 프로젝트 그룹 티너스로 데뷔한 후, 드라마와 영화 등에 출연하며 연기자로 활동 영역을 옮겼다.

소속사는 “최근 20대 여자 배우들이 현저히 줄어들고 시점에 독보적인 신인 여배우로 자리매김 할 수 있는 유시아와 함께 할 수 있어서 기쁘다”며 “최고의 컨디션으로 연기에 전념할 수 있도록 전폭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유시아가 ‘리틀 송혜교’라는 별명에 적지 않은 부담감을 갖고 있으면서도 그만큼 더 열심히 하려는 의지를 보이고 있다”며 “평소에도 선배 배우인 송혜교를 매우 좋아하고, 송혜교 같은 배우가 되고 싶어 더욱 열심히 연기에 매진하고 있으니 지켜봐 달라”고 덧붙였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