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글’ 김병만X이수근 콤비, 드디어 뭉쳤다 ‘절친 케미’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SBS '정글의 법칙'

/사진=SBS ‘정글의 법칙’

개그맨 이수근이 드디어 SBS 예능프로그램 ‘정글의 법칙’에 모습을 드러낸다.

18일 방송될 ‘정글의 법칙 in 코모도 편’에서는 이수근이 출연해 김병만과 찰떡 호흡을 보여줄 예정이다.

이수근은 시작부터 “이수근의 정글의 법칙!”을 외치며 요란하게 등장, 생존 내내 ‘웃음 바이러스’ 역할을 톡톡히 했다.

족장 김병만은 물론, 새롭게 합류한 부족원들과 ‘정글’ 스태프들 역시 웃음이 끊이지 않는 등 역대급으로 유쾌한 생존 현장이 됐다.

또 이수근은 전매특허 상황극을 김병만과 시도 때도 없이 펼쳐 이 또한 이번 시즌에서만 볼 수 있는 깨알 재미 포인트가 될 예정이다.

김병만과 이수근은 생존 내내 티격태격 하다가도 서로를 챙기며 걱정하는 모습을 보여 훈훈함을 자아냈다. 데뷔 전부터 만나 함께 산전수전을 겪었던 지난 추억을 이야기하며 두 사람은 서로에 대한 특별한 마음을 털어놨다.

특히 족장 역할을 제대로 해내기 위한 김병만의 노력과 고충을 아는 이수근인 만큼 친구 김병만에 대한 남다른 애틋한 마음을 드러냈다.

이수근이 출격하는 ‘정글의 법칙 in 코모도’ 편은 오늘(18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