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상터는 녀석들’ 깔끔남 서장훈, ‘손씻기 강좌’

[텐아시아=장동곤 인턴기자]
'신상 터는 녀석들'/사진제공=코미디TV

‘신상 터는 녀석들’/사진제공=코미디TV

방송인 서장훈의 남다른 위생 관념이 공개됐다.

17일 방송된 ‘신상 터는 녀석들’에서 서장훈은 “나는 씻는 거에 달인 수준이다. 올바르게 손 씻는 방법에 대해 알려주겠다. 의사협회에서 권장하는 방법이다”라고 말한 뒤 직접 강의를 펼쳤다.

서장훈은 손 씻는 모습을 본 나르샤는 “무서우려고 그래”라며 긴장된 모습을 보였다. 장도연 역시 “지문 닳겠어요”라며 서장훈의 손 씻는 모습에 당황했다. 같은 남자팀의 허경환도 서장훈에게 “이걸 몇 번 반복하냐”라는 질문을 했고 서장훈은 “하루 종일 한다”고 남다른 깔끔함을 드러냈다.

서장훈은 “손을 많이 씻으면 감기와 세균에 감염될 확률이 적기 때문에 많이 씻는 게 좋다”며 전문적인 지식을 뽐냈다.

장동곤 인턴기자 jd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