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죽어야 사는 남자’ 최민수X신성록, 팽팽한 기싸움 예고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죽어야 사는 남자 현장 스틸컷 / 사진제공=MBC

죽어야 사는 남자 현장 스틸컷 / 사진제공=MBC

‘죽어야 사는 남자’ 속 배우 최민수와 신성록이 불꽃 튀는 신경전을 예고했다.
MBC 수목드라마 ‘죽어야 사는 남자’ (극본 김선희, 연출 고동선 최정규)에서 최민수와 신성록은 각각 억만장자 석유 재벌과 인생 한 방을 노리는 철부지 사위 역을 맡았다.
지난 16일 방송에서 두 사람은 지영A(강예원)를 두고 서로 책임지겠다고 다퉜다. 17일 미리 공개된 현장 사진에서도 두 사람의 대립구도가 드러났다.
최민수는 언제나 유쾌하던 백작의 모습이 아닌, 뭔가를 따지는 포즈로 신성록을 쏘아보고 있고 신성록 역시 장인의 말을 무조건 따르던 모습에서 단호한 자세로 맞서고 있다.
‘죽어야 사는 남자’ 측은 “둘의 대립구도는 피할 수 없는 숙명이다. 앞으로 두 남자가 가족이라는 울타리 안에서 변화하게 될 과정을 응원해달라”고 전했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