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시 만난 세계’ 여진구 “대체 누가 범인입니까”

[텐아시아=장동곤 인턴기자]
‘다시 만난 세계'사진제공=SBS

‘다시 만난 세계’사진제공=SBS

 

SBS 수목드라마 ‘다시 만난 세계’(극본 이희명, 연출 백수찬)의 예고 영상이 17일 공개됐다.

영상은 “그래도 네 아버지잖아” 라는 말을 듣고 “용서못한다” 고 답하는 민준(안재현)의 대답으로 시작한다. 주방에서 홀로 탁자를 옮기던 정원(이연희)은 쓰러지고, 이후 우연히 보게 된 차회장(박영규)과 영준(윤선우)의 만남으로 두 사람의 관계에 대해 의구심을 품는다.

눈물을 흘리는 해성(여진구)의 모습도 담겨있다. 민준과 호방(이시언)의 대화를 엿듣던 그는 차회장을 찾아가 “대체 누가 범인이라는 거냐”고 따져 묻지만 “범인? 누명은 자연스럽게 생긴 것”이라는 대답을 듣고 고민에 빠진다.

‘다시 만난 세계’의 관계자는 “지난 16일 극의 말미 해성이 차회장을 찾아간 내용이 공개되면서 17일 방송에 대한 관심이 더욱 고조됐다”며 “특히 이번 회에서는 차회장을 향한 민준의 복수심, 사고에 대한 진실을 찾기 위한 해성의 고군분투가 이어질 예정”이 라고 설명했다.

장동곤 인턴기자 jd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