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디킴, ‘국민 동요’ 상어가족 리메이크…”감미로워”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에디킴 / 사진=영상 캡처

에디킴 / 사진=영상 캡처

싱어송라이터 에디킴이 동요에 도전했다.

핑크퐁(스마트스터디)과 SBS 모비딕은 핑크퐁 상어가족 리메이크 프로젝트 ‘샤크 라이브(Shark live)’의 마지막 주자 에디킴 영상을 17일 공개했다. 에디킴은 흥겨운 리듬과 후렴구가 매력인 원곡 ‘핑크퐁 상어가족’에 어쿠스틱 기타와 풍성한 코러스를 더했다. 여기에 특유의 감미로운 목소리와 그루브를 가미했다.

‘핑크퐁 상어가족’은 올챙이송 이후 10년 만에 등장한 ‘국민 동요’다. 유튜브 누적 조회수 5억 회, 국내 5대 음원 사이트(멜론, 지니, 벅스, 엠넷, 네이버)에서 동요 차트 1위를 기록했다. “뚜루루 뚜루”라는 흥겨운 리듬의 후렴구가 인기 비결로 꼽힌다.

에디킴은 상어가족 리메이크의 편곡을 직접 맡고 영상 촬영을 위해 깜찍한 샤워가운 율동에 도전하는 등 남다른 열정을 쏟았다.

에디킴이 새롭게 해석한 ‘핑크퐁 상어가족 X 에디킴 샤크 라이브’ 영상은 핑크퐁 유튜브 공식 채널과 SBS 모비딕 채널, 핑크퐁 앱에서 감상할 수 있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