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나무 뉴썬 “‘너도 배우’라는 손현주 선배 격려에 감동”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소나무,뉴썬,인터뷰

tvN 드라마 ‘크리미널 마인드’에 출연한 걸그룹 소나무의 뉴썬. /사진=이승현 기자lsh87@

걸그룹 소나무의 뉴썬이 “tvN ‘크리미널 마인드’에서 대본 리딩을 할 때 손현주 선배의 한 마디에 감동했다”고 털어놨다.

뉴썬은 최근 서울 중림동 텐아시아 편집국을 찾아 “우리 팀에서 내가 처음으로 TV드라마에 출연하는 거라 많이 긴장했다. 대본 리딩 현장에 갔을 때에도 아이돌이 왔다고 선배들이 안 좋게 볼까봐 걱정했다”고 밝혔다.

이어 뉴썬은 “그런데 손현주 선배님이 내가 아이돌이란 이야기를 듣더니 ‘아이돌인 게 무슨 상관이냐. 이 자리에 있으면 모두 배우’라고 하셨다. 그 말에 자신감을 얻고 연기에 집중할 수 있었다. 정말 감사했다”고 말했다.

‘크리미널 마인드’로 처음 연기에 도전한 뉴썬은 “대역이 있었지만 바닥에 구르는 연기 빼고는 모두 직접 했다”며 “소나무를 대표해 TV 드라마에 출연하는데 멤버들이 ‘뉴썬 연기 못 했다’는 말을 듣게 하고 싶지 않았다. 정말 최선을 다해 노력했다”고 밝혔다.

뉴썬은 100대 1의 경쟁률을 뚫고 ‘크리미널 마인드’에서 김현준(이준기)이 아끼는 동료의 동생이자 당찬 여대생 최나영 역을 맡아 극의 긴장감을 더했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