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상처 입은 청춘을 그리다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방탄소년단 하이라이트 릴 승 / 사진제공=영상 캡처

방탄소년단 하이라이트 릴 승 / 사진제공=영상 캡처

그룹 방탄소년단이 17일 0시 빅히트 엔터테인먼트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러브 유어셀프 하이라이트 릴 승(LOVE YOURSELF Highlight Reel 承)’편을 공개했다.

공개된 영상은 진의 내레이션으로 시작한다. 뷔는 기찻길에 앉아 랩몬스터와 즐거운 한때를 떠올리고, 병원에서 그림을 그리던 정국은 기타 연주 소리에 슈가와 피아노를 치며 놀던 모습을 회상한다.

랩몬스터는 버스 안에서, 지민은 안무 연습 영상을 통해 각각 상대를 바라본다. 제이홉은 연습실에서 춤을 추고, 진은 멋진 수트를 차려입는다. 마지막으로 슈가는 진동이 울리는 전화기를 들고 불안한 표정을 짓는다.

이처럼 하이라이트 릴 승(承) 편은 각자 상처를 가진 소년들이 자기 자신으로 사랑받을 자신이 없어서 거짓된 자신을 연기하며 행복과 두려움을 동시에 느끼는 이야기를 한편의 청춘 영화처럼 그리고 있다.

하이라이트 릴은 앞서 공개한 포스터에 이어 내년까지 이어질 ‘러브 유어셀프(LOVE YOURSELF) 시리즈’의 전체 주제를 한눈에 볼 수 있는 콘텐츠로 방탄소년단만의 독특하고 새로운 프로모션 방식이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