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끼줍쇼’ 강다니엘·박지훈, 태연과 스치듯 안녕..”아쉬워요”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JTBC '한끼줍쇼' 방송화면 캡처

사진=JTBC ‘한끼줍쇼’ 방송화면 캡처

“아쉬워요.”

Mnet ‘프로듀스 101 시즌2’를 통해 데뷔한 프로젝트 그룹 워너원 강다니엘과 박지훈의 말이다.

강다니엘과 박지훈은 16일 오후 방송된 JTBC 예능프로그램 ‘한끼줍쇼’에서 한끼 도전에 나섰다. 전주에 도착한 두 사람은 강호동, 이경규와 더불어 전주의 곳곳을 누볐다.

특히 걸그룹 소녀시대 태연의 부모님이 운영하는 안경점을 추천받은 이들은 효자동으로 향했다. 하지만 안경점은 정기 휴일이었고, 문은 굳게 닫혀있었다.

강호동은 “이렇게 힘들게 찾아왔는데”라며 아쉬워했고, 강다니엘과 박지훈 역시 “아쉽다”고 씁쓸한 표정을 지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