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간아’ 워너원 옹성우 “사람들을 웃기면 자존감 UP”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MBC에브리원 '주간아이돌' 방송화면 캡처 /

사진=MBC에브리원 ‘주간아이돌’ 방송화면 캡처 /

Mnet ‘프로듀스 101 시즌2’를 통해 데뷔한 프로젝트 그룹 워너원의 옹성우가 “개그 욕심이 있다”고 말했다.

옹성우는 16일 오후 방송된 MBC에브리원 예능프로그램 ‘주간아이돌’에서 자기소개에 나섰다. 그는 “사람들을 웃기고 싶다”며 “개그가 통하면 자존감이 높아진다”고 설명했다.

이어 “반대로 웃지 않으면 자존감이 떨어진다”고 덧붙였다.

옹성우는 이날 입으로 해금 소리를 흉내 내는 등 독특한 개인기를 보여주며 주위를 웃게 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