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드윅’, 준비는 끝났다..연습 현장 공개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뮤지컬 '헤드윅'에 출연하는  / 사진제공=(주) 창작컴퍼니다

뮤지컬 ‘헤드윅’에 출연하는 유리아(왼쪽부터), 유연석, 제이민, 전혜선 / 사진제공=쇼노트

뮤지컬 ‘헤드윅'(연출 손지은)이 오는 18일 개막을 앞두고 연습실 현장을 공개했다.

‘헤드윅’은 과거의 아픈 상처를 딛고 음악을 통해 새로운 인생을 살고자 하는 동독 출신의 트랜스젠더 가수, 헤드윅의 이야기다. 오만석, 유연석, 마이클리, 정문성, 조형균, 전혜선, 제이민, 유리아 등이 출연한다.

공개된 사진에는 열정 넘치는 배우들의 연습 장면이 담겨있다. 화기애애한 분위기 속에서 연기 호흡을 맞추는 배우들의 자연스러운 모습도 눈길을 끈다.

‘헤드윅’은 2005년 4월 국내 초연 이후 현재까지 통산 2000여 회 공연됐다. 누적 공연 관람객 수는 약 48만 명이다. 오는 18일부터 11월 5일까지 홍익대 대학로 아트센터 대극장에서 공연된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