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양 “민효린, 가장 사랑하는 사람이자 뮤즈”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빅뱅 태양(왼쪽), 배우 민효린 / 사진=YG엔터테인먼트, 텐아시아 DB

빅뱅 태양(왼쪽), 배우 민효린 / 사진=YG엔터테인먼트, 텐아시아 DB

그룹 빅뱅 태양이 공개 연애 중인 배우 민효린을 “내가 가장 사랑하는 사람”이라고 소개했다. 태양은 16일 오후 서울 한남동 디뮤지엄에서 열린 정규 3집 ‘화이트 나이트(WHITE NIGHT)’ 관련 기자간담회에서 이 같이 말했다.

태양은 앞서 타이틀곡 ‘달링(DARLING)’의 티저가 공개됐을 당시 이별을 그린 일부 가사 때문에 결별설에 시달렸다. 태양은 이에 대해 “오보”라고 선을 그으며 “(결별설 보도 당시) 가슴이 아팠다”고 덧붙였다. 그는 “‘달링’이 이별 노래라고 알려졌는데 전체 가사를 보면 사랑에 대한 격한 감정이 뒤섞인 노래”라며 “연인들이 굉장히 공감할 만한 내용을 그린 사랑노래”라고 설명했다.

이어 민효린에 대해서도 “지난 앨범 타이틀곡 ‘눈, 코, 입’ 때도 그랬지만, 그는 내가 가장 사랑하는 사람이다. 때문에 태양의 음악에 직접적으로, 큰 영향을 주는 뮤즈”라고 말했다.

이번 앨범에는 ‘달링’을 포함해 여덟 곡이 수록됐다. 태양은 이번 앨범에 이전과는 확연히 달라진 보컬을 담았다. 이날 오후 6시 공개된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