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혜진, 젤리피쉬 전속계약..성시경·빅스와 한솥밥

[텐아시아=장동곤 인턴기자]
가수 장혜진/사진제공=젤리피쉬엔터테인먼트

가수 장혜진/사진제공=젤리피쉬엔터테인먼트

가수 장혜진이 젤리피쉬엔터테인먼트(이하 젤리피쉬)와 전속 계약을 맺었다.

16일 젤리피쉬는 “최근 장혜진을 새로운 가족으로 맞았다. 앞으로의 음악 활동에 대한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젤리피쉬를 이끄는 황세준 대표는 장혜진의 ‘아름다운 날’들의 작곡가이다. 두 사람의 오랜 인연이 전속계약으로 이어진 것. 이로써 장혜진은 가수 성시경과 아이돌 그룹 빅스 등과 한솥밥을 먹게 됐다.

장혜진은 1991년 ‘이젠’으로 데뷔해 ‘아름다운 날들’ ‘1994년 어느 늦은 밤’ ‘마주치지 말자’ ‘내게로’ ‘비가 내리는 날’ ‘꿈의 대화’ 등을 내놓으며 인기를 얻었다.

장동곤 인턴기자 jd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