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년경찰’ 고준, 탄탄한 필모 자랑하는 ‘명품 배우’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배우 고준이 출연한 영화 스틸컷

배우 고준이 출연한 영화 스틸컷

배우 고준이 영화 ‘청년경찰’에서 영춘 역으로 열연한 가운데, 그의 화려한 필모그래피가 화제를 모으고 있다.

‘청년경찰’은 믿을 것이라곤 전공 서적과 젊음 뿐인 두 청년의 청춘 수사 액션극이다. 개봉 첫 주만에 250만 관객을 돌파하며 흥행을 이어가고 있다. 고준은 주인공 기준(박서준)과 희열(강하늘)을 위기로 몰아넣는 인물 영춘 역으로 열연했다.

고준은 2014년 개봉한 영화 ‘타짜: 신의 손’에서 아귀의 조카 유령 역으로 관객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대길(최승현)과 미나(신세경)를 이용하는 비열한 연기를 선보였다. 이후 영화 ‘대배우’에서는 코믹 연기로 이미지 변신을 시도했다. ‘럭키’에서도 신스틸러 매력을 뽐냈다.

2016년 방송된 tvN 드라마 ‘굿와이프’를 통해 TV에서도 활동을 이어갔다. 깔끔한 외모와는 상반되는 악한 연기로 악역의 진수를 보여줬다. 영화 ‘밀정’에서는 의열단원 심상도로 변신해 동료를 위해 목숨을 던지는 모습으로 반전을 꾀했다.

고준은 매 작품마다 색다른 모습으로 넓은 스펙트럼을 과시했다. 고준은 개봉 예정인 영화 ‘바람바람바람’을 통해 또 다른 연기 변신을 예고했다. 이에 앞서 오는 20일 OCN 드라마 ‘구해줘’ 6회에 등장할 예정이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