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란, 서태지 ‘슬픈 아픔’ 재해석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가수 서태지(위), 수란 / 사진제공=스포트라이트

가수 서태지(위), 수란 / 사진제공=스포트라이트

가수 수란이 서태지의 데뷔 25주년을 기념하며 ‘슬픈 아픔’을 재해석해 16일 오후 6시 발표한다.

‘슬픈 아픔’은 1995년 서태지와 아이들의 정규 4집 수록 곡이다. 수란의 목소리를 통해 22년 만에 다시 세상에 나온다.

수란은 ‘슬픈 아픔’을 특유의 몽환적인 음색으로 표현했다. 서태지의 곡이 우울한 정서를 극대화했다면 새롭게 태어난 ‘슬픈 아픔’은 희망의 메시지에 무게를 뒀다.

서태지컴퍼니는 “어쿠스틱 기타 사운드와 신스 편곡을 한 작곡가 이승주 씨가 원곡의 매력과 수란의 음색이 자연스럽게 만날 수 있도록 했다”고 설명했다.

서태지는 데뷔 25주년을 맞이해 리메이크 프로젝트를 하고 있다. ‘타임:트래블러(TIME:TRAVELER)’라는 이름으로, 미래에서 온 선물이라는 주제 아래 서태지의 곡들을 후배 가수들이 재해석한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