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싱글와이프’ 한수민 “남편 박명수, 눈만 가리면 정말 잘생겼다”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사진=SBS '싱글와이프'

사진=SBS ‘싱글와이프’

오는 16일 방송되는 SBS 예능 프로그램 ‘싱글와이프’에서는 개그맨 박명수와 아내 한수민의 뜨거웠던 러브스토리가 공개된다.

최근 ‘아내DAY’를 맞아 태국으로 배낭여행을 떠난 한수민은 여행 첫날의 떠들썩한 게스트하우스 파티를 마무리했다. 이어 다음날엔 친구와 모닝커피 한 잔으로 이른 아침의 여유를 만끽했다.

친구와 오랜만에 대화 나누던 한수민은 남편의 첫인상을 묻자 “누구나 그랬겠지만.. 맘에 들진 않았다”며 박명수의 외모에 대해 촌철살인의 멘트를 날려 웃음을 자아냈다. 하지만 한수민은 “눈만 가리면 정말 잘생겼다”고 덧붙이며 박명수에 대한 무한한 사랑을 내비쳤다.

한수민은 또 남편 박명수가 첫 만남에서 “손 잡아도 되느냐”며 손깍지를 끼워 놀라움을 금치 못했다고 밝혔다. 이를 VCR로 지켜보던 남편들은 박명수에게 “촌스럽다” “언제적 방식이냐”며 성토했다. 이에 박명수는 “아내를 처음 만난 순간부터 결혼을 결심했다”며 끝없는 사랑을 표현했다.

‘싱글와이프’는 오는 16일 오후 11시 10분에 방송된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