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디오스타’ 박경림, 조인성과 깜짝 전화연결 ‘절친 인증’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사진=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

사진=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

MBC에브리원 예능 프로그램 ‘비디오스타’에서 박경림과 조인성이 깊은 우정을 자랑한다.

15일 방송되는 ‘비디오스타’ ‘목소리 sorry특집! 보이스 오브 코리아’편에는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마성의 보이스 박경림, 이수영, 정정아, 박슬기, 하지혜가 출연한다.

이날 박경림은 한동안 TV 방송에 뜸했던 근황을 알리며 요즘 주변 사람들이 ‘먹고 살기는 하냐’며 걱정한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박경림은 TV에서는 잘 보이지 않지만 영화 관련 행사만 1년에 100개 이상이라며 잘나가는 영화 진행자의 모습을 뽐냈다.

이어 대표 진행 작으로 명량, 국제시장, 광해, 베테랑 등 1,000만 관객 수를 돌파한 작품들을 나열해 영화 제작 계에 히어로의 면목을 자랑했다고. 또한 행사를 진행하며 만났던 스타들의 비하인드를 폭로하기도 했다.

또 박경림은 평소 친분이 두텁기로 소문난 조인성과 깜짝 전화연결에 성공해 스튜디오를 발칵 뒤집어 놓으며 두 사람이 절친한 친구임을 인증했다. 이날 전화연결을 흔쾌히 승낙한 조인성은 “박경림이 과거 신인시절 나를 많이 챙겨줬다”며 “그렇기에 지금의 내가 있는 것”이라고 말해 박경림을 감동케 했다.

‘비디오스타’는 15일 오후 8시 30분에 방송된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