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美 ‘2017 틴 초이스 어워드’ 최고 해외 아티스트상 수상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방탄소년단/사진제공=빅히트 엔터테인먼트

방탄소년단/사진제공=빅히트엔터테인먼트

그룹 방탄소년단이 미국 ‘2017 틴 초이스 어워드(Teen Choice Awards)’에서 수상했다.

방탄소년단은 지난 13일 (현지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의 갈렌 센터(Galen Center)에서 열린 ‘2017 틴 초이스 어워드(Teen Choice Awards)’에서 ‘해외 아티스트(Choice International Artist)’ 부문 수상자로 선정됐다.

‘틴 초이스 어워드’는 미국 방송사 폭스가 주관하는 시상식으로 13세에서 19세 청소년들이 음악, 영화, 방송, 스포츠, 패션 등의 분야에서 수상자를 선정한다.

방탄소년단은 ‘틴 초이스 어워드’ 수상 이전에도 지난 5월 케이팝 그룹 최초로 미국 ‘빌보드 뮤직 어워드’에서 ‘톱 소셜 아티스트상’을 수상하며 글로벌 인기를 인증했다.

방탄소년단은 최근 ‘러브 유어셀프(LOVE YOURSELF)’라는 새 시리즈의 시작을 알렸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