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 된 대한민국”…류준열, 2018 동계올림픽 응원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류준열 / 사진=V라이브 캡처

류준열 / 사진=V라이브 캡처

배우 류준열이 “하나 된 열정, 하나 된 대한민국, 하나 된 세계”라고 외치며 2018 평창동계올림픽 응원 릴레이 캠페인에 동참했다.

류준열은 영화 ‘택시운전사’에 함께 출연한 송강호의 지목을 받아 지난 13일 네이버 V라이브를 통해 평창동계올림픽을 응원했다.

류준열은 영화 ‘돈’과 ‘독전’ 촬영 중이라는 근황을 공개하며 “오늘 비를 맞으며 촬영했다. 여러분이 ‘택시운전사’를 사랑해 주셔서 행복하고 감사하다”고 말했다. 또 “‘택시운전사’에서 만섭 역을 맡은 송강호 선배가 뜻깊은 캠페인을 추천해줬다”고 덧붙였다.

류준열은 “2018 평창 동계올림픽과 2018 평창 동계패럴림픽의 성공을 기원한다. 저도 올림픽이 끝나는 날까지 함께 응원하겠다”고 말했다. 캠페인을 이어갈 다음 상대로 배우 라미란, 박신혜, 권혁수를 지목했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