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희진 “‘품위녀’ 촬영 후, 결혼하고 싶어졌어요”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이희진 인터뷰,품위녀

JTBC ‘품위녀’ 에서 열연한 배우 이희진이 14일 서울 중구 청파로 한경텐아시아 스튜디오에서 인터뷰에 앞서 미소 짓고 있다./사진=조준원 기자wizard333@

JTBC 금토드라마 ‘품위있는 그녀’(극본 백미경, 연출 김윤철)에 출연한 배우 이희진이 작품을 계기로 결혼하고 싶은 생각이 들었다고 밝혔다.

이희진은 14일 서울 중구 청파로 한경텐아시아 편집국에서 가진 인터뷰에서 “원래는 결혼하고 싶은 생각이 전혀 없었는데 ‘품위있는 그녀’를 찍고 나서 결혼을 너무 하고 싶어졌다”고 말문을 열었다.

그는 “작품에 함께 출연한 김희선, 유서진, 정다혜가 결혼을 했는데 남편과 아기 얘기를 하는 모습이 행복해보였고 안정된 모습이었다”며 촬영 분위기를 전했다.

이어 “자고 일어났을 때 눈 뜨면 남편이 왔다 갔다 하고 아기가 뛰어다녔으면 좋겠다. 연애와 결혼을 뛰어넘어 바로 현실을 바라는 것 같다”며 “이렇게 간절하게 결혼하고 싶다는 생각은 처음”이라고 말했다.

이희진이 ‘품위있는 그녀’에서 맡은 김효주 역은 강남 부심이 뼛속까지 깊은 인물로, 띠동갑 연하인 내연남과 남편의 호텔에서 불륜을 저지르는 대담한 인물이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