싱어송라이터 라팡, 감성 발라드 ‘별의 별’ 14일 공개…제이 지원사격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라팡 '별의 별' 앨범 커버

라팡 ‘별의 별’ 앨범 커버

작곡자이자 싱어송라이터로 다양한 활동을 펼치고 있는 뮤지션 라팡(Lapin)이 감성 발라드곡을 들고 돌아왔다.

라팡은 14일 정오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가수 제이와 함께한 디지털 싱글 ‘별의 별(라팡X제이)’ 음원을 공개한다.

‘별의 별(라팡X제이)’은 같은 사물을 서로 다른 시각으로 바라보고 있는 걸 표현한 곡으로 라팡과 제이의 짙은 감성을 느낄 수 있는 곡이다.

2005년부터 인연을 이어온 라팡과 제이는 지난 5월 ‘별의 별(라팡X제이)’최종 작업을 미국 현지에서 진행했으며 머라이어 캐리(Mariah Carey)와 보이즈 투 맨(Boyz Ⅱ Men), 투팍(Tupac)의 작업에 참여했던 엔지니어 클라우디오 쿠에니가 곡의 후반 작업에 참여해 완성도를 높였다.

또 과거의 기억을 노래하기 위해 모든 건반악기는 라팡이 직접 연주, 자신의 피아노 앨범에서 보여줬던 감성을 그대로 재현했다. 층층이 레이어 된 코러스는 같은 상황을 다른 시각에서 해석하는 기억의 중의성을 보여준다.

음원과 함께 공개되는 ‘별의 별(라팡X제이)’ 뮤직비디오에는 아이들과 견공들이 출연해 관심이 모아질 것으로 보인다. 뮤직비디오는 아이들과 견공들이 천진난만하게 뛰어 노는 모습을 발랄한 영상으로 담고 있다. 한 편의 가족 영화와 같은 따뜻한 영상미와 라팡과 제이의 목소리가 어우러져 감동을 배가 시킨다.

라팡은 지난해 11월 디지털 싱글 ‘머물러줘요’와 지난 3월 피아노 연주앨범 ‘라팡, 피아노 02’, 지난 6월 디지털 싱글 ‘에브리데이(Everyday)’를 발표했으며 백아연 ‘눈물도 사랑인 걸’, 벤 ‘유(YOU)’, 박정현 ‘가슴에 사는 사람’, 수란 ‘너의 꿈에’ 등 인기 가수들이 부른 드라마 OST의 작곡가로도 유명하다. 그의 음악은 ‘라팡(토끼)’이라는 아티스트 이름처럼 추억과 순수함으로 각박한 시대에 작은 위안을 준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