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디오스타’ 이수영, 오혁에게 러브콜 “다시 발라드 여왕 되고 싶다”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비디오스타' 이수영 / 사진제공=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 이수영 / 사진제공=MBC에브리원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에서 가수 이수영이 오혁에게 러브콜을 보낸다.

오는 15일 방송되는 ‘비디오스타’-목소리 sorry특집! 보이스 오브 코리아’편에서는 이수영이 출연해 열렬한 러브콜을 보낸다. 이날 방송에는 박경림, 정정아, 박슬기, 하지혜가 함께 출연한다.

녹화에서 이수영은 신곡을 내지 않은 지 9년째라고 밝혔다. MC 박소현은 이에 이수영과 잘 어울리는 뮤지션이 있다며 오혁을 추천했다. 이에 이수영은 “다시 발라드 여왕이 되고 싶다”며 오혁에게 러브콜을 보냈다.

또 이수영은 과거 사기를 당해 빚이 많던 시절 남편을 처음 만나게 됐다는 사실을 공개했다. 남편에게 혹여 피해가 갈까 계속 밀어냈으나 남편은 끝까지 이수영의 손을 놓지 않았다며 감동 사연을 전했다.

이수영이 출연하는 방송분은 오는 15일 오후 8시 30분 ‘비디오스타’에서 방영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