몬스타엑스, 유럽을 사로잡다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몬스타엑스 유럽투어 / 사진제공=스타쉽엔터테인먼트

몬스타엑스 유럽투어 / 사진제공=스타쉽엔터테인먼트

보이그룹 몬스타엑스가 첫 유럽투어를 성황리에 마쳤다.

몬스타엑스는 지난 9일(현지시간) 프랑스 파리를 시작으로 11일 독일 베를린과 13일 러시아 모스크바에서 첫 유럽투어 ‘몬스타엑스, 더 퍼스트 월드 투어 뷰티풀(MONSTA X, THE FIRST WORLD TOUR BEAUTIFUL)’을 열었다. 몬스타엑스의 독보적인 음악 색깔과 강렬한 퍼포먼스, 화려한 무대 연출이 관객들을 사로잡았다.

몬스타엑스는 정규 1집 타이틀곡 ‘아름다워’를 시작으로 약 2시간 동안 24곡의 공연을 선보였다. ‘넘사벽’ ‘히어로’를 비롯해 ‘솔직히 말할까’ ‘백설탕’ ‘샤인 포에버’ ‘무단침입’ ‘신속히’ ‘파이터’ ‘출구는 없어’ 등 히트곡과 수록곡을 총망라한 특별한 무대를 선사했다. 원호·형원, 형원·주헌, 셔누·민혁·아이엠, 기현·주헌 등의 유닛 무대도 마련됐다.

지난 6월 서울을 시작으로 홍콩·시카고·뉴욕·애틀란타·달라스·샌프란시스코·LA·방콕 등에서 월드투어를 이어온 몬스타엑스는 유럽 무대까지 진출하며 ‘글로벌 보이그룹’으로 도약했다. 현지 관객들은 한국어 가사까지 따라 부르며 환호했다.

몬스타엑스는 올해 눈에 띄는 글로벌 행보를 보였다. 지난 3월 발표한 정규 1집 ‘더 클랜 파트 2.5 더 파이널 챕터(THE CLAN PART 2.5 THE FINAL CHAPTER)’가 빌보드 월드 앨범 차트에서 1위에 올랐으며 미국과 일본 아이튠스의 K팝 차트에서 실시간 및 일간 순위 1위를 차지했다. 이후 6월 발표한 첫 정규 리패키지 앨범 ‘샤인 포에버(Shine Forever)’는 한터차트를 비롯한 국내 각종 음반 차트에서 1위는 물론 또한 6월 20일 기준 미국, 일본을 비롯해 총 19개국 아이튠즈 K-pop 차트에서 1위를 기록했다.

일본에서의 활약도 눈부셨다. 5월 발매된 일본 데뷔 싱글 ‘히어로’는 오리콘 주간 차트에서 2위를 차지했다. 또한, 5월 15~21일 집계된 타워레코드 주간차트 1위, 빌보드재팬 주간차트 2위를 기록했다. 오리콘 2위는 올해 일본에서 데뷔한 해외 아티스트 중 최초로 기록한 성적으로 몬스타엑스를 향한 열도의 관심을 증명했다.

첫 유럽 투어를 마친 몬스타엑스는 계속해서 해외 활동을 이어간다. 오는 19일 오사카와 20일 도쿄에서 열리는 ‘서머 소닉’에 세계적인 아티스트들과 함께 메인무대에서 공연을 펼칠 예정이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