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우새’ 김건모 母 “사람들이 날 따라 흰옷 많이 입는 것 같아”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SBS '미운 우리 새끼' / 사진=방송화면 캡처

SBS ‘미운 우리 새끼’ / 사진=방송화면 캡처

SBS ‘미운 우리 새끼’의 김건모 어머니가 “요새 하얀 셔츠를 많이들 입는 것 같다”고 말했다.

13일 방송된 ‘미운 우리 새끼’에서 서장훈은 어머니들에게 “‘희선템’을 아느냐”고 물었다. MC들은 “김희선이 착용하고 나온 아이템들을 말한다”며 “김희선이 방송에 하고 나온 아이템들은 다음날 모두 매진된다”고 설명했다.

이어 김희선은 “김건모 어머니께서 하얀 셔츠를 많이 입고 나오시는데 그게 ‘선미템’”이라고 말했고 이에 김건모 어머니는 “어쩐지 사람들이 요새 하얀 걸 많이 입는 것 같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서장훈은 “동그란 안경도 어머님 트레이드마크 같다”며 또 하나의 선미템을 추천했다. 김건모 어머니는 연이은 ‘선미템’ 언급에 부끄러운 듯 서장훈을 향해 “머리를 바꾸더니 오늘 (진행을) 귀엽게 한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