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리네 민박’ 아이유 “감정 표현하는 것 어려워”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JTBC '효리네 민박'

/사진=JTBC ‘효리네 민박’

JTBC 예능프로그램 ‘효리네 민박’에서 이효리와 아이유가 함께 고민을 나눈다.

13일 방송될 ‘효리네 민박’에서 아이유는 이효리와 함께 아침 요가를 다녀오는 차 안에서 ‘감정 표현이 서툰 것’에 대한 어려움을 토로했다.

아이유는 “감정을 표현하는 데 있어 어려움이 있다”며 “표현을 해도 상대방에게 전해지지 않는 것 같다”고 털어놓았다.

이에 이효리는 아이유와는 정반대로 자신은 표현을 많이 하는 편이라며 다른 성향에 대해 이야기를 나눴다.

깊은 대화를 이어가던 이효리는 “지금부터 나는 말을 줄이고, 너는 조금 더 하자”며 부족한 부분은 서로 알려주고 보완해 맞춰나가자고 의기투합했다.

두 사람은 민박집을 운영한 지 일주일 만에 주어진 뜻밖의 휴가에 그동안 가보고 싶었던 제주도 곳곳을 방문하며 즐거운 시간을 보낸다.

이효리와 아이유가 전하는 속마음은 13일 오후 8시50분 ‘효리네 민박’에서 확인할 수 있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