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종화 측 “척수암 완치 판정…본격 활동”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MBC '당신은 너무합니다' 방송 캡쳐

/사진=MBC ‘당신은 너무합니다’ 방송 캡쳐

배우 윤종화가 척수암 완치 후 안방극장으로 돌아왔다.

소속사 HB엔터테인먼트는 13일 “2015년 MBC ‘이브의 사랑’ 촬영 중 척수암 진단을 받았던 윤종화가 지난해 완치 판정을 받은 이후 복귀를 준비해왔다”고 밝혔다.

윤종화는 MBC 주말드라마 ‘당신은 너무합니다’에서 의사이자 이재은의 남자친구인 김철수 역으로 새롭게 합류했다. 철수는 훤칠한 키, 잘생긴 외모, 직업까지 겉보기에 완벽하지만 결벽증 마냥 깔끔한 성격과 고지식한 말투로 봉선(이재은)의 가족을 놀라게 만드는 인물이다.

윤종화는 드라마 ‘보석 비빔밥’ ‘공주의 남자’ ‘메이퀸’ ‘따뜻한 말 한마디’ 등에 출연했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