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녀시대 윤아·서현, ‘아는형님’서 흥 폭발…강호동 “이런 모습 처음이야”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JTBC '아는 형님' 소녀시대 편 / 사진제공=JTBC

JTBC ‘아는 형님’ 소녀시대 편 / 사진제공=JTBC

소녀시대의 막내라인 윤아, 서현이 감춰져있던 흥을 발산해 ‘아는 형님’들을 놀라게 했다.

12일 방송되는 JTBC ‘아는 형님’에는 걸그룹 소녀시대가 출연한다. 소녀시대와 친분이 있는 김희철은 모든 것을 폭로하겠다며 약을 올렸지만 소녀시대는 평온한 모습을 유지하며 걸그룹 10년 차 내공으로 형님들을 기선제압 하는데 성공했다.

최근 진행된 ‘아는 형님’ 녹화에서 소녀시대는 입학신청서에 ‘아이돌 춤추기’를 장점으로 내세웠다. 춤에 일가견이 있는 형님들과 소녀시대는 두 팀으로 나뉘어 본격 댄스 대결을 펼쳤다. 특히 윤아와 서현은 음악을 1초만 듣고도 정답을 외치며 아이돌 댄스를 선보였다. 생각지도 못한 라이벌의 등장에 기존 실력자 김희철은 매우 당황한 모습을 보였다.

형님들 또한 두 사람의 흥과 끼에 감탄을 금치 못했고, 강호동은 “윤아와 서현이 추는 흥 넘치는 댄스는 처음 본다”며 칭찬을 아낌없이 쏟아냈다. 양 팀은 팽팽한 승부를 이어나가며 마지막 문제까지 손에 땀을 쥐게 하는 명승부를 만들어냈다.

‘흥 부자’ 소녀시대와 형님들이 함께하는 JTBC ‘아는 형님’은 12일 오후 8시 50분에 방송된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