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현 “설경구·김남길과 연기…주변에서 부러워해”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연예가중계' / 사진=방송 캡처

‘연예가중계’ / 사진=방송 캡처

걸그룹 AOA 설현이 “멤버들이 나를 부러워했다”고 말했다.

11일 방송된 KBS2 ‘연예가중계’에서 영화 ‘살인자의 기억법’의 주역 설경구, 김남길, 설현이 출연해 영화와 관련된 이야기를 나눴다.

설현은 설경구, 김남길과 함께 호흡을 맞추게 된 것에 대해 “부모님이 설경구 선배의 팬이고 그룹 멤버 중 혜정언니가 김남길 선배의 오랜 팬이다. 날 부러워했다”고 말하며 웃었다.

그는 두 사람 중 누가 더 잘 챙겨줬냐는 질문을 받았다. 곤란해하다가 두 사람 모두를 선택하며 훈훈한 분위기를 연출했다. 설경구는 “설현 씨 등장에 모든 스태프들의 입이 귀에 걸렸다. 나까지 예뻐할 필요가 없었다”라며 농담해 웃음을 자아냈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