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엄마의 소개팅’, 12주 여정 마무리..봄날 같은 순간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KBS Drama 채널 ‘엄마의 소개팅’

KBS Drama 채널 ‘엄마의 소개팅’

KBS Drama 예능프로그램 ‘엄마의 소개팅’이 12주간의 여정을 마무리했다.

지난 10일 막을 내린 ‘엄마의 소개팅’은 배우 이하얀의 엄마와 가수 팝핀현준 엄마의 소개팅을 담았다. 청춘 남녀로 돌아간 듯 설렌 얼굴의 두 엄마를 조명하며 시청자들의 호응을 얻었다.

이하얀은 엄마의 새로운 시작을 지켜보며 “진심으로 두 사람이 잘 되길 바란다”고 응원했다.

방송을 본 시청자들은 “가족의 소중함을 느낄 수 있었던 시간이었다”, “엄마와 자녀들이 마음을 확인하는 모습이 뭉클했다”고 말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