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투3’ 윤아 “임시완, 자대배치 후 면회갈 것”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사진=KBS2 '해피투게더3' 캡처

/사진=KBS2 ‘해피투게더3’ 캡처

그룹 소녀시대 멤버이자 배우로 활동 중인 윤아가 “임시완의 면회를 갈 예정”이라고 밝혔다.

10일 방송된 KBS2 ‘해피투게더3’에는 올해 데뷔 10주년을 맞은 소녀시대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그중 윤아는 MBC 사전제작드라마 ‘왕은 사랑했다’에 출연했다. 상대배우로는 임시완과 호흡을 맞췄다. 임시완은 촬영을 마친 뒤 입대했다.

윤아는 “출연 배우들이 다 또래여서 지금까지도 연락을 자주 주고 받는다”면서 “시완 오빠가 군대에 간 뒤 같이 면회를 가자는 이야기를 했다”고 말했다. 이어 “지금은 훈련소에 있기 때문에 자대배치를 받으면 배우들과 함께 갈 것 같다”고 덧붙였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